스스로 끈을 조여주는 나이키의 스마트 스니커 <어댑트 BB>

이제는 신발도 충전을 하는 시대? 나이키가 신발 끈을 자동으로 조여주는 스마트 운동화 ‘어댑트 BB’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농구 선수의 경기력 향상을 목적으로 개발된 고기능 제품으로 전작인 <하이퍼 어댑트 1.0>은 자동이긴 해도 버튼을 눌러야 했던 반면, 어댑트 BB의 경우 버튼 조차 누를 필요가 없다.

스마트폰 앱과 연계되어 사용자가 사용자 발 모양에 맞게 알아서 자동으로 조여주기 때문.

필요한 구동력은 배터리로부터 얻는데 한번 완전 충전하면 최대 2주 동안 사용할 수 있다. 또 구매 시 무선 충전 매트가 포함되어 있어 충전도 간편하다.

가격은 약 40만 원대로 나이키 온라인 스토어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