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를 따르면 컬러가 변하는 레오나르도의 커피컵

하루를 여는 커피 한잔의 여유를 마치 작은 마술처럼 바꿔주는 커피컵이 있다. 독일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레오나르도의 커피법은 컵 표면을 열반응 물질로 코팅 처리, 커피 같은 뜨거운 액체가 담겨지면 컬러가 변한다.

보통 때는 매트 (matte) 질감의 단조롭고 어두운 컬러이지만 커피를 따르면 밑에서부터 글로시하고 화사한 컬러로 변신한다. 보고 있으면 마음까지 밝아지는 느낌이다.

컵 형태에 따라 ‘그라피아’와 ‘오 마지코’ 등 2종류가 있으며 컬러에 따라 루비노, 마살토, 암브라, 마로네 등 4종류가 있다.

가격은 에스프레소컵이 19.55 달러 (약 22,000원), 라떼컵이 24.95 달러 (약 27,000원)으로 아마존에서 구입할 수 있다.

댓글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