쏟아지는 햇살 속에서 빙글빙글? 공중 부양 화분 LYFE

“식물에게 자유를 (Set your plants free)”라는 슬로건으로 개발된 독특한 화분을 소개한다. 이름하여 공중부양 화분, 정말 화분이 공중에 떠서 빙글빙글 돈다.

흔히 ‘공기 식물’로 불리는 틸란시아는 잎파리를 이용해서 공기 중의 영양분을 흡수하는 독특한 식물이다. 당연히 뿌리는 ‘장식’에 지나지 않는다.

사이먼 모리스(Simon Morris)가 이끄는 스웨덴의 디자인팀 FLYTE는 이 틸란디아의 특성에서 영감을 얻어 화분 라이프 (LYFE)를 디자인했다고 한다.

lyfe2

lyfe0

lyfe5

라이프는 6 인치 x 6 인치의 오크나무 소재의 베이스와 실리콘으로 만들어진 12면체 컨테이너로 구성되어 있다. 베이스와 컨테이너에는 서로 밀치는 자석이 숨겨져 있어서 베이스에 올려진 컨테이너는 공중에 떠오르게 된다.

lyfe8

공중부양된 컨테이너는 작은 힘에도 부드럽게 360 회전, 식물이 햇볕을 골고루 받을 수 있게 해준다고 한다.

이 제품은 현재 킥스타터에서 펀딩 진행 시 폭발적인 인기를 모아 80,000 달러의 목표액을 순식간에 달성하고 정식 출시되었다. 가격은 249 달러 (약 28만원)로 아마존에서 구입할 수 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