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분리대를 활용한 구급차량 시스템

고속도로 분리대를 활용한 참신한 구급차량 시스템이 있다. 메디안 AMB라 명명된 이 시스템은 분리대를 레일로 사용하는 일종의 모노레일 시스템.

구급차량은 양쪽에서 열리는 슬라이딩 도어가 장착되어 있고 환자를 수용할 공간과 함께 운전석과 조수석을 갖추고 있다.

종점에서의 일반 구급차 연결성을 갖춘다면 당장 실전에 투입되기에 손색이 없을 듯하다.

이 시스템은 홍성환, 이형택, 이택경 및 송유진이 주축인 한국의 디자인 그룹의 작품으로 2018년 레드닷 디자인 컨셉트상을 수상한 바 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