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파즈 디자인이 그대로 숨쉬는 리모와의 스마트폰 케이스

항공용 캐리어의 명품 브랜드 리모와가 아이코닉한 토파즈 디자인을 그대로 살린 스마트폰 케이스를 출시했다.

시중에 ‘리모아 스타일’ 류의 카피캣 스마트폰 케이스들이 유통되고 있지만 리모와에서 정식으로 발매한 것은 이 제품이 처음이다.

정식 명칭이 <리모와 알루미늄 그루브 케이스>인 이 제품은 단지 디자인만이 아니라 토파즈 캐리어에 사용되는 경량 알루미늄 소재도 그대로 사용했다.

낙하 시 충격 흡수를 위해 케이스 옆면을 신축성이 뛰어난 TPU 밴드로 보완한 점이 다를 뿐이다.

실버와 핑크의 두 가지 컬러가 있으며 아이폰 XR, XS, XS 맥스와 호환 가능하다.

가격은 약 11만 원. 원래 리모와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공개됐으나 순식간에 완판되어 재입고를 기다리는 수 밖에 없는 것이 아쉬운 점.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