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장난을 팝아트로? 테오 지리니스의 일러스트레이션 세계

말장난도 이런 창조적인 말장난이면 바람직하지 않을까?

일러스트레이터 테오 지리오니슨 일상에서 흔히 쓰이는 단어들의 일부 음절을 반대로 바꾸고 이를 재미있는 일러스트레이션으로 표현했다.

예를들어 ‘parking’의 ‘king’을 ‘queen’으로 바꾸고 ‘breakfast’의 ‘fast’를 ‘slow’로 바꾸는 식이다.

이런 말장난은 동화같이 상큼한 그의 일러스트레이션을 거쳐 동심에 호소하는 멋진 팝아트로 다시 태어난다.

필명 “handsoffmydinosaur”에서 알 수 있듯이 공룡에 대한 유별난 애정을 보이는 그의 작품들은 인스타그램을 방문하면 더 많이 감상할 수 있다.

또 그의 엣시 스토어에서는 그의 작품들의 프린트 에디션을 구입할 수도 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