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 낳은 세계적인 설치 예술가인 쿠사마 야요이가 디자인한 스케이트 보드가 나왔다.

1929년 일본 나가노 출생인 쿠사마는 어려서부터 정신 질환을 앓았으며 48세부터 정신병원에 입원한 상태에서 병원에 스튜디오를 만들어 작품 활동을 해왔다.

그녀의 시그내쳐라 할 수 있는 ‘폴카 닷(polka dot)’ 패턴으로 유명하다.

이 스케이트 보드는 쿠사마의 2018년 신작 ‘닷츠 옵세션(Dots Obsession)’을 바탕으로 디자인 되었는데 그녀가 직접 그린 폴카 닷 패턴이 그려져 있다.

노랑 바탕에 검정 점 패턴과 하양 바탕에 빨간 점 패턴 두종류가 있다. 판매되는 것은 보드 본체만이고 바퀴는 직접 달아야 한다. 바퀴 없이 작품으로서 벽에 걸어도 좋을 듯하다.

한정판으로 제작된 이 보드는 뉴욕 현대미술관(MoMA) 스토어에서 독점 판매되며 가격은 200 달러(약 220,000원)이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