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Y로 만드는 헌틀리 브릭스의 종이 비행기

프라모델이나 레고를 좋아하는 성인들을 위한 장난감, DIY로 만드는 종이 비행기를 소개한다. 길이 22 cm의 이 비행기들은 제 1,2차 세계대전에서 활약했던 쌍엽 전투기들을 재현한 것이다.

올해 91세로 항공공학자이자 조종사인 헌틀리 브릭스가 제작한 것으로 평생을 비행에 헌신한 노비행사의 비행기에 대한 애정이 제품 디테일에 녹아있다.

제품은 난이도에 따라 초급, 중급자, 상급자용 패키지로 나뉘며 각 패키지에는 3종의 비행기가 포함되어 있다.

가격은 패키지당 45.00 달러 (약 5만원), 전체 콜렉션을 살 경우 130 달러 (약 15만원)으로 보너스로 P-51 머스탱 비행기 한대가 포함되며 터치 오브 모던에서 주문할 수 있다.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