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미니크 안셀의 새 메뉴 수박 아이스크림

크로켓과 도너츠를 합친 크로넛으로 전세계적으로 센세이션을 일으킨 뉴욕의 베이커리 도미니크 안셀의 새 여름 메뉴가 또다시 인기몰이 조짐을 보이고 있다.

바로 수박 아이스크림이 그 주인공으로 정식 명칭은 “What-A-Melon”, 즉 수박의 영어명인 watermelon을 재치있게 풀어낸 이름이다.

이 아이스크림의 특징은 콘이나 컵 대신 수박에 담아 서빙한다는 점. 수박의 씨를 빼내고 거기에 쵸콜렛 칩을 박은 것도 포인트.

이 메뉴는 도쿄 오모테산도의 도미니크 안셀 재팬에서 먼저 서비스 되고 있다. 도미니크 안셀이야 워낙 식도락가들이 즐겨 찾는 명소이니만큼 도쿄를 방문할 일이 있으면 들러보자.

0